JIMFF 공식블로그 :: '펑크 뮤지션과 동일본 대지진' 태그의 글 목록

2016.08.25 10:15

12th JIMFF <코펜하겐의 두 재즈 거장> 대상 수상

 

12th JIMFF <코펜하겐의 두 재즈 거장> 대상 수상

 

6일간의 여정을 끝으로, 지난 8 16일 오후 7시에 열린 제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폐막식에서는 국제경쟁부문 세계 음악영화의 흐름대상과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작을 발표, 시상했습니다. 국제경쟁부문의 심사는 심사위원장 펜엑 라타나루앙 감독을 비롯해 영화제작자 로나 티, 칸 영화제 프로그래머 벵자멩 일로스, 프로듀서 안수현, 영화음악감독 달파란 등 5인의 심사위원단이 진행했습니다.

 

[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국제경쟁부문 대상 수상작 <코펜하겐의 두 재즈 거장> 스틸컷]

 

대상을 차지한 야누스 쾨스터-라스무센 감독의 <코펜하겐의 두 재즈 거장> 1960년대 재즈의 본고장 미국에서 코펜하겐으로 이주할 수밖에 없었던 두 재즈 거장 벤 웹스터와 덱스터 고든의 이야기를 담아냈습니다. 심사위원단은 두 색소폰 연주자가 코펜하겐에서 생활하면서 겪은 음악적이고 개인적인 변화들을 담은 이 작품은 멋진 음악과 풍부하면서도 놀라운 영상 자료들로 인해 마치 아름다운 재즈 연주를 듣는 것 같은 자연스러운 흐름을 느낄 수 있는 뛰어난 작품이라 평했습니다.

 

[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국제경쟁부문 심사위원 특별상 수상작 <펑크 뮤지션과 동일본 대지진> 스틸컷]

 

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한 엔도 미치로 감독의 다큐멘터리 <펑크 뮤지션과 동일본 대지진>은 펑크 밴드 더 스탈린의 리더였던 엔도 미치로 감독이 자신의 고향인 후쿠시마에 일어난 동일본 대지진과 자신에 관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.ㅏ 심사위원단은 뮤지션이기도 한 엔도 미치로의 음악이 갖는 진정성과 힘, 영화 속 쉽게 잊혀지지 않는 몇몇 강렬한 장면들이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움직였다고 밝혔습니다.

올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쟁쟁한 작품들 속에서 수상한 작품들인 만큼 음악영화만이 가지고 있는 힘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작품들이었다고 생각합니다! 내년에도 어떤 작품이 수상할 지 관심 갖고 지켜봐주세요!